여름에 파업하느라 휴가를 가지 못하고...
가을에 휴가를 다녀왔다.

남편씨의 외할머니집인 전라남도 고흥.
사실 난 출발하기 전까지 고흥이 어디있는지도 몰랐다.
다만 벌교와 가깝다고만 생각했을뿐.
그러나 곰곰 생각해보면 난 벌교가 정확히 어디있는지도 몰랐다.
목포 밑에 어디쯤 있다고 생각했다.

근데 지도를 찾아보니 이게 왠걸.
벌교는 남해안자락에 있었고 그 밑에 고흥이 있었다.
그리고 고흥 오른쪽엔 여수가 있었다;;;;
우주선 발사한 나로도가 고흥이라는 것도 알게됐다.

여튼 우린 9/21~24 3박4일간 고흥 외할머니댁과 큰어머니댁을 갔다왔다.
외할머니는 남양면에...
큰어머니는 고흥군청 근처에 살고 계셨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Manual | Spot | 1/320sec | F/5.6 | 0.00 EV | 18.0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09:09:22 09:34:30

할머니네는 정말 시골...
내가 꿈꾸던 그런 시골이었고 우린 삼시세끼 챙겨먹으며 12시간씩 잤다 ㅋㅋ
위 사진은 마루에 멍하니 앉아있는 남편씨.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Manual | Spot | 1/320sec | F/5.6 | 0.00 EV | 26.0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09:09:22 09:35:05

할머니는 정말 '싸리빗자루'로 마당을 쓰셨다.
아...신기...
열일곱살에 시집오셔서부터 계속 이 집에 사셨다는 할머니.
이제 여든살이 넘으셨으니...이 집은 말하자면 할머니의 삶과 같은 공간인 것이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Manual | Spot | 1/50sec | F/11.0 | 0.00 EV | 30.0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09:09:22 16:52:32

들깨를 터는 모습.
농활가서 깨를 심어보긴 했지만 이렇게 다 자란 깨를 수확한건 처음 봤다.
저 긴 깨 줄기에 깻잎이 붙어있고 깨가 열려있다.
마당에 널어놓고 하루종일 바짝 말린후 대나무로 탈탈 털면 신기하게도 깨알만 후두둑 떨어진다.
(잎과 줄기는 멀쩡하다. 아마도 적당한 힘으로 두드리는 것이 노하우일 게다.)
그리곤 깨알들을 키에 쏟아부어 키질을 하며 훌훌 불어주면 껍질은 날아가고 온전한 '알맹이'만 남게 되는데 그걸 바가지에 넣어 말려 쓴다.
그 향긋한 들깨향이 참 좋더라.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Manual | Spot | 1/30sec | F/11.0 | 0.00 EV | 18.0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09:09:22 16:53:46

할머니집은 예전에 아궁이를 땠다고 한다.
이제 부엌을 신식으로 개조해서 싱크대와 가스렌지를 쓰시지만 아직도 마당한켠엔 가마솥이 걸려있다.
저 나무도막과 마른풀은 솥을 때기 위한 장작이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Manual | Spot | 1/30sec | F/11.0 | 0.00 EV | 18.0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09:09:22 16:54:14

마당에 걸어놓은 솥에 닭을 삶고 계신 할머니와 남편씨.
아...맛있겠다 토종닭...

  1. BlogIcon 크롱크룽 2009.10.08 08:39 신고

    내 붕붕이도 사진 찍어주지 그랬어요 ㅠㅠ

    • BlogIcon 달님  2009.10.08 11:23 신고

      그러게
      완주하면(!) 기념으로 사진찍는다는걸 너무 늦게 도착해서 깜박했다 ㅋㅋㅋ

  2. Soo 2009.10.19 11:20 신고

    여기구나! 진짜 시골이네 진정대단

    • BlogIcon 달님  2009.10.19 11:31 신고

      응 진짜 완전 시골이라니깐 ㅋㅋㅋ
      시골체험 난 즐거웠어~

    • 도깨비 2010.03.24 03:25 신고

      엥, 그래도 하회마을에느 초가집도 있다던데..
      시골은 무슨 시골..

  3. 2018.09.07 17:12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