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NTECH | IM-U30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2008:09:19 07:15:38

사실 이런 짧은 머리 전부터 무척 하고 싶었는데 차마 용기가 나질 않아 못했다.
그러던 중 어느날 윤나언니가 이 머리를 하고 나타나심.
그래서 나도 따라 '덜컥' 머리했다.

아, 이런 짧은 커드는 고등학교때 이후로 처음.
10년도 넘은 일이지 ㅋㅋ

여튼 자르고, 파마하고 생각보다 잘나왔다.
단지 내 머리가 파마가 빨리 풀려서 좀 걱정 될 뿐.
애니웨이.
지금은 매우 만족하고 있다.

기분도 새로워지고 좋고나~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역시나 나는 감기에  (0) 2008.09.29
요즘 저는 이렇습니다  (2) 2008.09.23
머리를 새로 했다  (3) 2008.09.22
종합병원 모드  (6) 2008.09.18
이번 추석은  (4) 2008.09.16
요가  (2) 2008.09.10
  1. 엠E... 2008.09.22 15:53 신고

    잘했다~~~~^^

  2. BlogIcon 갈매나무 2008.09.23 21:16 신고

    오오- 00년도 초록머리에 맞먹는 파격.

    • BlogIcon 달님  2008.09.24 13:32 신고

      음...
      그때 그 색깔이 남들에게는 무척 신기했나보군...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