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부터인지는 정확히 생각이 나지 않지만 한동안.

한동안 생각이 너무 많았다.

그래서 연말을 연말인지 모르고 연초를 연초인지 모르고 지나갔다.

(물론 육아에 치여 실감하지 못한 것도 있다. 달력의 날짜가 아가들에겐 무의미 하니까.)


그렇게 한달즈음을 보내고 있는데 어제오늘 예상치도 못하게 나의 몇 년 전과 맞닥뜨렸다.

모든 것의 출구가 보이지 않던 시절.

평생 그렇게 지리멸렬한 나날을 보낼 것 같이 나를 감싸고 있던 무거운 기운들.


탈출하는 방법은 한방에 문을 닫고 모든 것을 끝내는 것과, 출구가 어디일지 모르지만 문을 찾아 조금씩 움직여 보는 것 두가지.

당시에는 내가 무슨 힘으로 움직였는지 깨닫지 못했는데... 예상치 못한 일에 예상치 못한 얘기를 하다 스스로 깨달았다.

책임감.

내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는 책임감이 나를 움직이게했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나를 힘들게 짓눌렀던 것 중에 하나가 바로 그 빌어먹을 책임감이다.

내가 캄캄한 터널을 지나게 된 이유는 나의 먼 과거로부터 누적되어 온 것이지만, 내 삶 내내 나를 힘들게 했던건 책임감과 정당성 뭐 그런 도덕적인 것들 이었다.

(실제 도덕적인 인간도 아니면서.)


나와 상관없는 일에 내 삶을 돌아보고 내 과거를 떠올리게 되다니.

이상한 행운이기도, 기회이기도 하다.


여튼 나는 지금 두 아이의 엄마라는 엄청난 책임을 가진 자리에 있으니.

향후 십여년 간은... 강한 정신의 소유자인 듯 살아보는 걸로.

사실 바람에도 흔들리는 약한 멘탈을 가지고 있지만 꾸준히 도를 닦아보는 걸로.

(이미 박지안에 의해 꽤 도를 닦았다...)


어둡고 긴 시간을 지낸 기억은 이제 곱씹을 때마다 나를 다시 살게끔한다.

힘든시절을 보내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든 잘 슬퍼하고 잘 털고 잘 돌아오길.

그 시기가 추후 인생에 도움되는 시기가 될 터이니.



* 모든 것은 시간이 해결해 준다는 말. 그 말 진짜 싫었는데 나이 먹을 수록 그 말 만큼 변치 않는 진리는 없다.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완벽에 대한 강박  (0) 2014.01.22
떠다니는 나의 마음  (0) 2014.01.21
내가 지나온 시간. 앞으로 살아갈 시간.  (0) 2014.01.20
생각은 꼬리의 꼬리를 물고  (1) 2014.01.08
내 이름은 엄마가 아닙니다  (0) 2013.12.11
6번째 결혼기념일  (0) 2013.11.19


당연한 것일런지도 모르겠지만 큰 일을 하나 치르고 나면 늘 아프다.
온 신경을 하나의 것에 쏟았다가 그 일이 무사히 끝나고 나면 무리했던 몸과 마음이 아프게 되는 것이다.
YTN 100일 맞이 문화제와 민애청 창립제.

사실 민애청 창립제는 갈 수 있는 몸상태가 아니었다.
그 전날 YTN앞에서 8시간동안 추운데 앉아서 문화제 준비와 진행을 했기 때문에 이미 내 상태는 바닥이었다.
근데 별 것 아닌 일이었는데도 '내가 맡은 일'에 대한 그 몹쓸 책임감 때문에...꾸역꾸역갔다.
(아마도 그래서 난 창립제에 오지 않은 사람들에 대해 더 화가 났을지 모르겠다)

그리고 예상과 딱 맞아떨어져서 어제부터 병이 났고...
오늘은 하루 휴가내고 집에서 쉬고 있다.

신기한 것은 몸도 나의 마음과 몸상태를 알았는지...
긴 여정을 끝내고 집에 돌아오자마자 생리가 시작됐다.
마치 내가 일부러 참고 있었던 것 처럼.

이렇게 몸이 바닥이 날 만큼 아플때면 늘 집에서 혼자 자책한다.
'난 왜 늘 이 지경이 되도록 무리하는 걸까...'
몹쓸 책임감 때문이라는 같은 결론에 좀 무책임한 사람이 되자고 독려해보지만...
이놈의 성깔은 안하면 안했지 '대충'이란건 없는 놈이라서 늘 나를 바닥까지 들볶는다.
쩝...스스로를 피곤하게 하고 좀 먹는 스타일이다.
나만 괴롭구나...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제의 일기  (0) 2008.10.31
블로그의 묘미  (0) 2008.10.31
아프다  (0) 2008.10.27
니가 할거 아니면 닥치세요  (1) 2008.10.23
서른살 생일 - 남편씨의 미역국과 계란찜  (2) 2008.10.20
YTN 구본홍 출근저지투쟁 90일째 되던 날  (0) 2008.10.16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