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왠 뒤늦은 사진인지...
끝나자 마자 부지런히 포스팅 한다는게 바빠서...차일피일 미루다가 오늘까지 왔다.
(우리나라 노래가 생각난다 ㅋㅋ)

하여간 이 사진은 2009/4/11 윤중로 벚꽃축제 기간에 윤중로와 국회 안에서 언론악법에 관한 선전전을 진행한 사진이다.
4년전에 나름 출입기자로 하루종일 생활하던 국회지만, 간만에 나들이가니 신나서 찍은 사진들도 함께 올린다.
뭐 쫌 부끄럽지만 어떠랴.
다 나의 노는 모습인것을 ㅋㅋ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22.0 | 0.00 EV | 19.0mm | ISO-36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6:52:39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22.0 | 0.00 EV | 19.0mm | ISO-28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6:52:58
국회 내 선전전 하는 모습이다.
민주당 최문순 의원실의 도움을 받아 시민사회단체들과 함께 진행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22.0 | 0.00 EV | 26.0mm | ISO-22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6:53:58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sec | F/22.0 | 0.00 EV | 18.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6:54:14
국회는 벚꽃축제기간에만 국민에게 출입을 전면 개방한다.
국회의원을 누가 뽑은지도 잊고 사는 것 같다.
테러의 위험을 스스로도 잘 알아서 일까?
평소에는 출입증 패용하라고 잔소리하고, 출입증이 없으면 신분증을 맡기고 국회에 들어가는 목적을 밝혀야만 출입이 가능하다.
사실 들어가보면 별거 없는데 말이다. 풋.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22.0 | 0.00 EV | 18.0mm | ISO-64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7:19:04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22.0 | 0.00 EV | 18.0mm | ISO-140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7:25:19
마녀복장하고 있는 김세희 노무사와...
나무 그늘에서 흡연하고 있는 최상재 위원장, 김쌤 직찍. ㅋㅋ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00sec | F/5.6 | 0.00 EV | 28.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7:34:22
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25sec | F/5.6 | 0.00 EV | 28.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7:34:31
이건 뭐 ㅋ
국회에서 놀고 있는 나의 모습.
피곤하긴 했는데 재밌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40 | Not defined | Pattern | 1/125sec | F/5.6 | 0.00 EV | 28.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09:04:11 15:44:10
Samsung Techwin | Digimax i5, Samsung #1 | Normal program | Pattern | 1/180sec | F/3.5 | 0.00 EV | 6.6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09:04:11 15:50:59
젤 오른쪽이 나다 ㅋㅋㅋ
1시간 반정도를 케로로와 함께 다니며 (스티커가 붙은) 꽃씨를 배포했다.
젤 밑에 사진은 미디어오늘에 실렸다;;;;

꽃씨를 비롯하야...마녀복장과 케로로, 뽀로로, 뿡뿡이 등 개릭터가 인기 만점이었다.
이제 선전전도 요즘 트렌드를 알아야 성공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언제까지 구호외치고 칙칙한 복장으로 다닐순 없잖아?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SBS 8시뉴스 출연  (11) 2009.05.03
노동절 준비  (0) 2009.04.30
국회 주변 벚꽃 선전전  (5) 2009.04.28
난생처음 '결의문'을 쓰다  (4) 2009.04.13
푸하하 김무이 ㅋㅋㅋ  (5) 2009.04.06
전주국제영화제에 가고 싶은 내 마음  (4) 2009.04.02
  1. BlogIcon 두더지 2009.04.30 10:46

    음..저 복장은..요즘은 뭘할려면 저런걸 해야해서 부끄러워 ..TT .. 벚꽃도 보고 활동도 하고 이런걸 일석이조라 하는건가..

    • BlogIcon 달님  2009.04.30 11:10 신고

      뽀로로와 케로로 탈을 쓴 분은.
      뭇 여성들의 수많은 포옹에 시달려야 했지요 ㅋㅋㅋ
      뭐 그런게 일석이조? ㅋㅋ
      진짜 저 날은 힘들어도 좋더라구요 ㅎㅎ

  2. 2009.04.30 14:07

    왜 하필이면 케로로 복장을.... 케로로가 일본 군국주의를 의미하는 그런 캐릭터라는데......... 좀 아쉽네요

    • BlogIcon 달님  2009.04.30 14:38 신고

      그러지 않아도 그걸로 말이 많았는데 국산캐릭터(뽀로로 뿡뿡이)는 이미 있는데다가 일단 목적이 '사람들을 꼬실수 있는'거여서 그랬지.
      뜬금없이 우리나라의 빈약한 캐릭터 산업이 아쉬웠달까. ㅋㅋ
      뭐 그런 가슴아픈 사연이 있었다오...

    • 2009.05.04 12:26

      정말 가슴아프군요 ㅠ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