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갑자기 블로그에 글 쓸 것들이 생각나서(그래봐야 육아에 관한 것 ㅋㅋ) 오랜만에 블로그를 열었다.

아, 그런데 갑자기 스킨을 바꾸고 싶다.
근데 티스토리 기본제공 스킨은 역시 후지다!
그래서 잠시 또 네이버로 갈까 고민한다.
(네이버는 정말 예쁘다. 허나 페북연동을 안시켜준다는 최대단점이 나를 다시 정신차리게 했다. 네이버로 갈까 여길 계속 쓸까 백만번도 더 고민했고, 아직도 고민중;;;)
그러다 일단 기본스킨 중 맘에 드는 것을 골랐다.

그러고 나니 오랜만에 티스토리 공개 스킨들을 검색한다.
그리고나니 셋팅들도 몇개 손봐야 한다.
아, 그랬더니 한시간이 훌쩍...
곧 토실이를 먹이고 유축하고 자야할 시간이다. ㅠ_ㅠ

이건 뭐... 시험 앞두고 책상정리 하는 학생도 아니고 -_-;;;
과연 본격적 블로깅은 언제부터 시작될 것인가!

뭐 약간의 예고를 하자면...
150일 가량 아기를 키우며 하고 있는 것을에 대한 소개다.
처음엔 물건 리뷰를 할까 했는데 그건 뭐 차차 하기로 하고, 일단은 내가 요새 매우 집중하고 있는 수면교육(시작한지 벌써 일주일)과 나름 노하우가 쌓인 천기저귀 사용기 두가지를 시작하려고 한다.
물론... 규칙적이고 부지런한 포스팅은 못할 것이다.
토실이가 낮잠을 콩알만큼 자면 불가능한 일;;;
(손으로 쓰는 육아일기도 50일에 한번 쓰고 있는 판에...쩝...)

흠흠. 하여간 당분간 티스토리 스킨찾기에 여념이 없을듯!
예전 같았으면 맘에드는 스킨 찾아서 이리저리 리뉴얼 했겠지만 난 이제 그럴 시간과 도구(노트북 답답해 죽겄다!!!)가 없는 몸이므로...ㅠ_ㅠ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애풍연 20주년이라...  (4) 2011.09.17
블로그 스킨 고민은 이제 그만~  (0) 2011.09.10
시험 앞두고 책상정리 한다더니...  (2) 2011.09.08
블로그에 대한 살짝 고민  (0) 2011.03.18
다큐프라임 워크샵에 다녀왔다.  (0) 2011.02.14
나의 2010년은?  (0) 2010.12.30
  1. 희깅 2011.09.09 12:56

    천기저귀의 두장 신공은 놀라웠을 뿐!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