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출처 : http://cafe.daum.net/skyscrapers

왕십리 민자역사가 완공됐다는 건 이미 오래전에 알고 있었다.
(내가 졸업하던 즈음 착공했다 그 공사는;;;)
그래서 가보고 싶은 마음도 좀 있었지만 그 쪽으로 일부러 가는건 약간 귀찮은 일이라서 안갔었는데 엊그제 왕십리 바닥을 배회하다 우연히 들렀다.

아니, 근데!
이 곳은 별천지가 아니더냐!
왕십리 바닥에 이렇게 번화의 상징들이 마구 생가다니 나는 좀 혼란스러웠다.
(크리스피크림, 빕스, CGV 등등등)
어찌나 감격했던지 하다못해 이마트를 보고도 생전 대형마트 처음보는 사람처럼 기웃기웃 거렸더랜다.
(갓 상경해서 두리번 거리는 시골아이처럼;;;)

사진을 찍을 수 있었더라면 내가 감격했던 곳들의 사진을 남겼겠지만 그러지 못했으므로 대신 인터넷에서 찾은 사진과 함께 설명을 올리겠다.
(사진 출처는 글 맨 위에 밝혔다.)

Panasonic | DMC-FX38 | Normal program | Pattern | 1/8sec | F/2.8 | 0.00 EV | 4.4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08:03:04 15:20:41
일단 입구에 보이는 이 간판의 포스.
난 이 간판 앞에서 일단 눈이 휘둥그레 해졌던 것이다!

Panasonic | DMC-FX38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2.8 | 0.00 EV | 4.4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08:03:04 15:16:18
Panasonic | DMC-FX38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2.8 | 0.00 EV | 4.4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08:03:04 15:15:16
Panasonic | DMC-FX38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2.8 | 0.00 EV | 4.4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08:03:04 15:17:29
용산 민자역사와는 차원이 다른 백화점 분위기의 역사.
옷이 없어 티셔츠 하나, 면바지 하나 구입할 가게가 변변치 않아 강변역까지 가야했던 설움은 이제 없다.

Panasonic | DMC-FX38 | Normal program | Pattern | 1/8sec | F/2.8 | 0.00 EV | 4.4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08:03:04 15:26:14
이 호화로운 역 입구라니.
마치 유럽같다.
(근데 그건 영어라서...한글 쓰면 안되나? 여기가 이태원도 아니고 왜?)

Panasonic | DMC-FX38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2.8 | 0.00 EV | 4.4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08:03:04 15:15:40
그리고 매우 매력적이었던 공간.
역 밖에는 공원이 조성되어 있었는데...
공연이나 집회를 하면 딱 좋을 그런 탁트인 공간이었다.
하나 흠이라면...
바로 앞에 성동서라는거? -_-;


여튼...
너무도 달라진 왕십리.
달라진게 좋기도 하면서 아쉽기도 했다.

민자역사를 의식해서 그런것인지 어쩐지, 한양대 쪽 큰길가에 있는 가게들은 죄다 간판을 새로 달았더라.
아주 획일적으로 -_-
약국, 전파상, 음식점이 모두 같은 분위기의 간판이라니 대체 성동구청은 무슨 생각으로 일을 처리하는 걸까?
서울시 디자인 감각은 날로 늘어가는데, 몇년쯤 후퇴한 듯 한 한심한 성동구청의 디자인 감각에 혀를 찰 수 밖에 없었다.
(같은 한나라당 것들인데도 어쩜 다르니. 짱나게)

그래서 결심했다.
다음에 학교 앞에 놀러가면 민자역사 가게를 탐방해보기로.
(아아...그래도 왕십리 상권은 지켜줘야 하는데...)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는야 트럭 운전사  (8) 2009.03.30
기자에 이어 PD 체포라...  (0) 2009.03.26
달라도 너무 달라진 왕십리  (10) 2009.03.20
봄, 시청앞에서 정동길까지  (4) 2009.03.20
봄이로세~  (0) 2009.03.18
일기장을 샀다  (2) 2009.03.17
  1. BlogIcon 썩썩 2009.03.20 17:39 신고

    민자역사 만들어지고 가장 좋은건, 영화보고 싶을 때, 걸어서 갈 수 있다는거죠.ㅋㅋ 우중충 했던 분위기도 많이 바뀐듯해요. 음.. 학교에 오래있다보니 신기한 모습 보게 되네요^^;

  2. BlogIcon 하나그리기 2009.03.21 11:21 신고

    아니... 남의동네까지 왔으면 연락을 해야할꺼 아닌감?

    • BlogIcon 달님  2009.03.23 11:01 신고

      와...100% 연락하다가 한번 빼먹었다고 이러기예요?
      만나주기로한건 언제 지킬꺼예요!

  3. BlogIcon 두더지 2009.03.21 12:12 신고

    나도 워낭소리를 왕십리 CGV에서 봤는데..정말 변한 모습에 깜짝 놀랐다...가끔 성동서 전의경이나 나와서 훈련하던 공터였는데..세상이 너무 빨리 변해

    • BlogIcon 달님  2009.03.23 11:01 신고

      맞아요...
      '공터' 나부랭이가 이렇게 변하다니요!
      적응하려면 시간 좀 걸릴 것 같아요;;;

  4. 이름 2009.03.21 22:40 신고

    글모임 문학기행 갈때 여기서 장봤었는데.. 엄청 크더군요ㅎㅎㅎ

    • BlogIcon 달님  2009.03.23 11:02 신고

      글모임 문학기행때 장을 봤으면서 존댓말을 쓰는 당신은...
      고정훈이냐? -_-

  5. 고독한 기라리스트입니다ㅎㅎ

+ Recent posts